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McNeil이 발견한 변광성운?이 있는 곳에...
V1647 Orionis (IRAS 05436-0007)라고 불리는 원시항성이 있습니다.
어제 승남씨가 올린 사진에서 그 위치를 확인하실수 있구요...
건호성님께서 전화주셔서...  몇가지 찾아보고 글을 올립니다.

왜 갑자기 성운이 보였다가... 지금은 다시 사라졌는지????
참 하늘에는 별?놈들이 다 있습니다...
덕분에 이것저것 찾아보면서 저도 공부를 했네요... ^^

성운 자체가 사라졌다고 생각하기 보다는...
성운을 보이게 했던 모체가 되는 전주계열성(pre-main-sequence star)이
밝아져서 성운이 보였던것이고...
지금은 그 전주계열성(주계열의 항성이 되기전의 원시?항성)이
어두워졌고 따라서 그 전주계열성 주변의 성운이 보이지 않게 된 상황입니다.

이런형태로 outburst를 보이는 별들을 FU Orionis-type 혹은 EX Lupi-type (EXor)의 별들이라고 부릅니다.
짧은 시간에(수개월동안) 약 6등급 정도 밝아지고 서서히 어두워지는 형태의 광도곡선의 변화를 보이게 됩니다.
또한 근처에 혜성?형태의 희미한 성운을 동반하고 있는 것들이 대부분입니다.

위 별도(V1647 Orionis) FU Orionis 형태의 별로 생각되고 있고,
발견하기전에 19등급(I filter)이었다가 가장 밝아졌을때 14등급정도까지 약 4~5등급 정도가 밝아졌습니다.
하지만 현재 천천히 어두워지고 있는 상황이고...
11월까지의 관측결과를 보면... V filter에서 22등급, R filter에서 21등급정도이며, I filter에서 18등급 정도로 어두워지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현재(2006년 1월)는 R filter에서도 22등급 이하로 내려갔을것이고... 소구경의 망원경으로는 검출하기 어려운 상태일 것입니다.

그림 두개를 첨부합니다...
첫번째 그림은...시간별로 나다회원님들이 촬영한 변광성/성운 근처의 이미지를 허락없이 잘라서 붙여봤습니다...(비교를 위해서 편집한것이니 용서해주시길... ^^)

두번째 사진은 논문에 실렸던 V1647 Ori의 광도변화입니다.
x축은 시간이고(위쪽에 연도와 월이 써있습니다), y축은 I filter의 등급입니다.
현재 I에서도 점점 어두워지고있는 상황입니다...

12인치 이상되시는 분들 R filter로 CCD로 찍으시면 희미하게나 나올수 있을듯 합니다.
한계등급에 한번 도전해 보세요 ^^
* NADA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6-01-05 11:49)
  • 황인준 2006.01.05 09:55 (*.207.98.40)
    그런 변광성운 중 유명한 것이 또 하나 있지요.
    같은 원리로 들었는데 얼마전 승남씨가 촬영한 트리 옆에 있는 NGC2261이 대표적인 넘입니다.
    저도 찍었는데 주기를 몰라서 인지 어두울때였나 봅니다. 영식님 말대로 별 넘들이 다 있지요?
  • 김승남 2006.01.05 10:50 (*.115.231.241)
    저도 이리저리 찾아보고 있었는데... 역쉬~
    전문가의 손길이 느껴집니다~ ^^)bb
  • 이건호 2006.01.05 15:53 (*.101.107.100)
    역쉬 영식님... ^^ 오늘밤 확인 관측해 보겠습니다.
    2261 허블변광성운은 모양까지 변하던데...
  • 도영재 2006.01.05 20:36 (*.78.62.21)
    바쁘다는 핑계로 잊고있다가 들어와보니 이런 자세한 설명을...덕분에 잘알았습니다.
  • 박영식 2006.01.06 09:32 (*.219.33.111)
    글이 이리로 이사왔네요...^^
    맞습니다... 별의별놈들이 다있어요....

천문 정보

주요천문현상에 대한 정보를 공유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 목성 대기 구조의 명명법 4 file 윤홍선 2006.03.20 5100
33 목성 대기 구조의 위도 결정법 1 file 윤홍선 2006.03.30 5374
32 목성 대기 지도 일반 - Jovian Activity & Nomenclature 5 file 황인준 2003.05.22 5127
31 목성 대적점의 정체가 밝혀졌다. 2 김종호 2014.11.16 1016
30 목성 임팩트! 1 이건호 2010.06.09 4052
29 목성, 금성, 그리고 달의 만남. (01 Dec. 2008) file 염범석 2008.11.30 4812
28 목성의 대적점 통과 시간 (2015년 4월) 4 file 염범석 2015.03.30 466
27 목성의 대적점 통과 시간 예측, 2017년 4월 1 file 염범석 2017.04.03 410
26 목성정보 : NEB의 백반Z file 남기현 2006.06.12 6677
25 빅센적도의 및 다카하시적도의 모터에 대하여 이준화 2003.04.09 5447
24 수성 탐사선 메신저(MESSENGER)의 수성 궤도 진입 실시간 중계 (09:45, 18 March 2011) file 염범석 2011.03.17 2571
23 아이손 혜성 탐색 성도 (09/13 ~ 09/30) file 염범석 2013.09.16 1245
22 아이손 혜성 탐색 성도 (09/13 ~ 11/18) file 염범석 2013.09.16 999
21 알데바란 성식 2016-11-16 01:57 1 file 염범석 2016.11.15 300
20 알데바란 성식 예측 2017-04-01 file 염범석 2017.04.01 183
19 엘레닌 혜성 (C/2010 X1) file 이준희 2011.05.09 2920
18 외국사람들은 화성을 무엇으로 어떻게 찍고 있나? 15 이준화 2003.07.18 5882
17 요녀석좀 한번 보세요... file 박영식 2008.07.04 6097
16 요즘 화려한 꼬리를 뽐내는 남반구의 러브조이 (Lovejoy) 혜성 (촬영: Robert H. McNaught) 2 file 염범석 2012.01.01 2667
15 이중성 목록 및 finding chart 1 file 박영식 2016.09.09 19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NADA. Network of Amatuer Digital Astrography © Since 2003, All Rights Reserved

Design ver 2.0 / Google Chrome 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